땅보러 다니기

일본 생활기/결혼식 그 후...

2019. 4. 10. 08:57




토요일, 날씨도 좋고 특별한 스케쥴이 없어서
일전에 카즈미가 땅보러 가자고 했던 곳으로 왔습니다.

‘혹시나’ 하는 마음이죠 ㅋㅋㅋㅋ

사진 못할테지만... 그래도 현장학습(?) 겸 가봤습니다.





정말 그냥 땅 이더군요 ㅋㅋㅋㅋ

이 땅에 집 3개를 만든다고 합니다.

미사와 홈이라는 중견 건설 업체와 계약을 맺고 제작하게 되는 거라, 결국 땅만 사는 건 아닙니다.

‘이 땅을 살거면, 우리 회사에서 집까지 만드셔야 합니다.’
의 조건입니다.





가장 안쪽 땅이 마음에 들긴 하는데.... 뒤쪽에 가동안한지 몇년된 공장-_-이 있더군요.

그것도 음침한 잿빛 -_-......








집에서 딱 나오면 이렇게 보이려나? -_-......

땅은 정말 넓고 좋은데.....








자세히 보면 각 집의 경계선. 도로의 위치를 만들어놨습니다.
​​









평수로 치면 70~80평 대지입니다.
2층집만 제작할 수 있고, 용적률(집이 땅을 차지하는 비율)은 60%, 건페율(?)은 100%인 토지네요.

집을 땅의 60%사이즈만 만들되 2층집으로 지어서, 1층 2층 합쳐서 땅 평수까지만 만들면 된다는 뜻으로 알고 있습니다.

땅의 나머지 40%는 녹지로 만들거나, ‘건물’이 아닌 용도로 쓰면 됩니다.


중요한 가격은?

땅값 + 건축비 = 5000만엔 스타트 -_-..........

이보시오 양반...

우리집 전재산이 그거의 1/10도 없다오......

뒤에 공장도 있는데 이러기임?








ㅋㅋㅋㅋㅋㅋㅋ

뭐 그냥 보러간거니깐요.

누군가 돈 많은 분들은 사겠죠 ^^;

저희는 땅포함 3000만엔 안쪽으로 찾고 있습니다.

그거 넘어가면 월 대출금 갚을게 8만엔 이상이 되어버려서, 가계에 부담이 되네요.

끝나고 애들과 함께 놀이터에. ^^









아주 잠-_-깐 들렀는데.

아주 활발하게 뛰어다니는 레이를 잡으러 이리저리 뛰어다녔던 기억밖에 없네요. ㅋㅋㅋㅋ

레이가 아주 대단한 아이같습니다.










레이는 제가 집에서 늘 하는 말이 있습니다.

‘인생 2회차’ 아이같다고 ㅋㅋㅋㅋ

어쩜 그리 혼날짓만 골라서 하는지 -_-.......





다음편에 계속

'일본 생활기 > 결혼식 그 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땅보러 다니기  (7) 2019.04.10
카즈미의 소원  (8) 2019.03.26
1년전...  (6) 2019.03.23
싫든좋든 현실적인 점프를 좀 해야겠어요 ^^  (9) 2019.03.20
너무 오래되었죠? ^^;  (40) 2019.03.19
5. 요로시꾸 오네가이시마스.  (29) 2018.01.25
4. 와따시와 이무 또모우시마스.  (21) 2018.01.24
3. 오하요  (8) 2018.01.23
2. 다다이마  (10) 2018.01.15
1. 오카에리  (9) 2018.01.11
독백  (15) 2017.11.24
Posted by 푸른지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냉천주부
    2019.04.17 13:18

    오랜 기간 글을 안올리셔서, 마지막 글에 잠수탄 회사팀원 때문에 고초를 겪으시나, 아님 지병이 다시 심해지셨나 걱정이 되었습니다. 근데, 그 기간동안 지성님은 힘드셨겠으나 결과만 듣고 있는 제게는, 신약이 효과가 있고, 영주권이 나왔고, 너무 예쁜 새집으로 이사도 했고, 아이들은 잘 자라고 있는 아주 행복한 시간 보내셨다는 생각이 드네요. 열심히만 한다면 비록 너무 천천히라 나는 못 느낄지라고 삶은 아름다운 방향으로 흘러간다...를 다시 깨닫습니다. 여러가지 축하거리가 많네요. 축하드려요.
  2. 2019.05.08 00:32

    비밀댓글입니다
  3. 2019.05.08 01:33

    비밀댓글입니다
  4. OneHome
    2019.05.08 02:32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5. HMJ
    2019.05.20 20:34

    해피엔딩 스토리가 기대됩니다. 바쁘신 중에 글 쓰기 힘드실텐데 감사드려요.
  6. 숲속의바람
    2019.05.28 15:09

    오랜만에 소식 잘 보았습니다. 멀리 한국에서 응원합니다.
  7. 2019.07.09 21:54

    비밀댓글입니다

댓글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