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에게 좋아하는 여자가 생기다니???

일본 생활기/카즈미의 일상

2014.09.25 00:03




어제 코타가 애기때 사진이나 동영상을 봤어요(´∀`)

노래하거나 엉엉울거나 웃거나...


메일 같이 있으면 애가 조금씩  확실히 커지고있는것도 잘안보이는지...

아직 9살이지만 이 9년이 너무 짧게 느꼈어요.


옛날부터 코타는 나랑 결혼한다고 하고있었어요.

유치원에서 색종이로 반지를 만들어서 줬던때도 있어요ㅎㅎㅎ


전에 밖에서 나의손을 이제 안잡아요.라고 했는데 집에서는 아직 "엄마랑 결혼하고싶었다~"고 하네요ㅋㅋㅋ


나: 말안듣고 야채안먹고 숙재안하는 남자랑 결혼안해!

코타: 음...그건 좀 어렵네ㅠㅠ


야ㅋㅋㅋ 좀노력해ㅡㅡㅋㅋㅋㅋ


그래도 이런 한마디어도 엄마들은 기쁘겠죠??ㅎㅎ


그런데


오늘저녁때 

코타: 나 좋아하는 여자생겼어~

나: 엥??누구?

코타: 부끄부끄 

결국 이름을 들어도 누군지 모르겠어요ㅋㅋ


내가 충격을 먹고있었다가 오빠가 

"엄마가 그러면 안돼.이뻐? 어떤게좋아해?나 애기를 잘들어줘야돼~.안그러면 앞으로 이런애기도 안해줄꺼야"

라고 했어요.

맞는말이다...ㅠㅠㅠㅠ


아들이 좋아하는 여자가 생겼다뿐인데 왜 이런 질투심이 생겼을까ㅠㅠㅠㅠ

아들의 성장을 기뻐해야하는데 내가 성장해야하겠어요;;;ㅎㅎ


코타의 첫(?)사랑 지켜보겠습니당ㅎㅎㅎ


내용등록:카즈미, 제목등록,디자인편집:푸른지성


블로그 활성화를 도와주세요.

귀찮으시겠지만 아래의 하트버튼을 한번만 클릭해주시면 정말 큰 도움이 됩니다.

하트가 많이 모여야 외부에 노출되는 기회가 많아져서 블로그를 통한 생활수입이 늘어나게 됩니다.




Posted by かずみ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9.25 00:25

    비밀댓글입니다
    • 2014.09.25 00:38 신고

      코타 파이팅이라니깐 카즈미가 엉엉 하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2014.09.25 05:44 신고

    글 아주 잘 읽었습니다. 생각을 많이 하게 되는 계기가 되었네요, 고맙습니다 블로그 건승하세요 ^^
    • 2014.09.26 23:35 신고

      ^^ 감사합니다. 자주 놀러오세요~!
  3. 서진맘
    2014.09.25 08:37 신고

    코타군 안돼. 엄마가 질투에 화낼꺼야!!! 저도 아들이 다른 여자애 좋다고 해서 질투가 나던데요 4살이어도 질투나요 ㅡㅡ^
    • 2014.09.26 23:36 신고

      헐... 4살인데 벌써 다른 여자를 좋아해요!?
  4. cjjung
    2014.09.25 09:08 신고

    코타 애기때 너무 귀엽네요 ㅎㅎ 카즈미님 정말 서운하겠어요 코타가 많이 컷네요 ㅎㅎ
    • 2014.09.26 23:36 신고

      ^^ 넹... 코타가 많이-_-컸죠. 요즘은 거짓말도 잘하고 -_-++++
  5. 님파
    2014.09.25 12:35 신고

    주변 친구들 아기들 자라는 모습도 보게되고.
    자라고 있는 코타를 지켜보는 카즈미씨의 글을 보니 아이를 키우건 어떤 기분일지 궁금해지내요.
    난 언제 결혼하게 될까.^_ㅜ
    • 2014.09.26 23:39 신고

      우...웃으시는거에요 우시는거에요 ㅠ.ㅠ....
  6. 2014.09.25 14:58 신고

    저는 아들이 없어서 그런가, 딸래미들이 사윗감 데려오면 넘 신기하고 재미날 것 같은데요. ㅋㅋㅋ
    여기 있다보니, 두 녀석들이 장차 백인 남자친구를 데려올 가능성도 있는데
    김치부침개같은 거 해주면 그 맛을 알라나요?ㅠㅠ
    • 2014.09.26 23:40 신고

      허헛.... 사윗감 데려오면... 딸뺏어가려고 왔냐!!!! 하셔야죠! ㅋㅋㅋㅋㅋ
      백인..... 떠헙.....
  7. 쥬빈치22
    2014.10.10 18:18 신고

    ㅎㅎ너무 감명있게 잘봤어여ㅎㅎ 22살이지만 나중에ㅎ카즈미씨처럼 이런여자만나서 결혼하는게 넘 기대되용ㅎ 하트 꾹♡눌르고가요 701 ~~

댓글 작성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