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통의 시간

일본 생활기/결혼식 그 후...

2016.12.06 20:19




새벽 3시부터 지금까지.
곗~~~~~~~~~~~~~~~~~속
3~6분에 한번씩 산통.

계속 걷고 계단 오르내리고.

카즈미는 너무 오래 아파서 본질을 잊어버릴 정도라고 하네요.
ㅠㅠ

8시반 체크 후에도 바로 안나올 것 같으면.
남편은 우선 귀가조치...

ㅠㅠ

'일본 생활기 > 결혼식 그 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직.....  (8) 2016.12.07
3분 산통  (3) 2016.12.06
진통실 입장  (6) 2016.12.06
아....  (2) 2016.12.06
에???  (1) 2016.12.06
고통의 시간  (3) 2016.12.06
드디어 산통 시작  (10) 2016.12.06
ㅠㅠ  (8) 2016.12.04
D-1  (10) 2016.11.29
여긴 폭설이 오네요.  (9) 2016.11.24
쪼끄만 아저씨. 왜 그러고 자요?  (20) 2016.11.21
Posted by 푸른지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6.12.06 20:31 신고

    산통 시간이 길어지네요. 빨리 열려서 무통 맞으셔야할텐데... 옆에 계셔도 대신 아파줄 수 없으니 안타까우시겠어요. 레이가 느긋한 성격인가봐요.
  2. 아카츠키
    2016.12.06 20:46 신고

    최근에 글이 이전에 비해 많이 줄어서 근황이 궁금햇는데 산통 중이군요.. 무사히 순산하길 바랍니다.
  3. 둥이맘
    2016.12.06 21:10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댓글 작성


티스토리 툴바